블로그 페이스북
  ID저장
 
회원가입 I 아이디/비밀번호찾기
관련분류 : 미술 / 미술
테마로 보는 한국 현대미술 | Korean Contemporary Art
크게보기 l 차례보기
ㆍ저 자 박영택
ㆍ역 자
ㆍ구 분 국내서
ㆍ발행일 2012년 04월 19일
ㆍ정 가 23,000원
ㆍ페이지 540 페이지
ㆍISBN 978-89-6053-228-1
ㆍ판형 210×152
ㆍ출판사 마로니에북스



한국 현대미술의 텍스트를 읽다

미술평론가 박영택과 함께 만나는 한국 현대작가 92명




한국 작가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는가? 문화예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지만 그에 반해 아직 한국 미술, 한국의 작가들에 대한 인식은 아직 많이 부족한 현실이다. 미술평론가 박영택이 한국 현대미술 전반을 아울러 작가들을 소개한다. 이 책은 박영택이 근자에 접한 한국 현대미술에 대한 일종의 독후감이다. 작품성을 기준으로 한국 동시대작가 92명이 선별되었으며, 공유하는 컨셉으로 묶어 ‘시간, 전통, 사물, 인간, 재현, 추상, 자연’의 일곱 개의 테마로 구분했다. 박영택이 안내하는 세계를 따라가다 보면 어느새 한국 동시대 작가와 그들의 작업에 자부심을 느끼게 될 것이다.


하나의 예술작품이란 사유를 촉발시키는 매개물이다. 인간의 삶에서 유래하는 모든 문제들에 대해 사유하고, 이를 작가의 해석을 관통한 형상물로 빚어내는 일이 작업이다. 이 키워드가 동시대미술의 경향을 전적으로 대변하거나 중요한 담론 내지 미술현상을 설명하는 결정적 주제는 결코 아닐 것이다. 하지만 생각해보면 이런 주제랄까, 내용들이 분명 동시대 한국 작가들의 작업에서 나름 중요한 의미를 지니고 있는 것만큼은 분명해 보인다. 그러니 여러 작가들의 작업에서 그런 주제를 빈번하게 접할 수 있는 것은 아닐까? 물론 이런 주제는 미술에서 항구적인 것이었고 앞으로도 거의 변치 않을 것이다. 따라서 이것이 동시대미술에서만 엿볼 수 있는 특별한 경향이라고 말하기는 어렵다. 나는 미술이 매번 새롭게 변화를 거듭하거나 급진적인 유행이나 첨단의 패션으로 거듭난다고는 믿지 않는다. 특히 지나치게 서양 미술의 새로운 사조에 민감하게 부산을 떨기보다는 차분하게 이곳 현실과 미술계 속에서 미술에 대해, 작가란 존재에 대해 차분하고 깊이 있게 접근하는 작가들을 소중하게 생각한다. 내 생각에 예술은 미술은 인간이란 존재가 갖고 있는 근원적인 질문을 매번 다시 질문하고 시대를 거듭해 반복해서 다시 묻는 일이다. 내게 관심 있는 것은 바로 그런 작가, 작업 들이다.
- 저자의 말 중에서










 
지은이 | 박영택
성균관대학교대학원에서 미술사를 전공하고 뉴욕 퀸스미술관에서 큐레이터 연수를 했다. 금호미술관 큐레이터(1990-1997), 광주비엔날레특별전큐레이터(1997), 아시아프전시총감독(2010) 등을 했고 50여 회의 전시를 기획했다. 현재 박수근미술관자문위원, 한국미술품감정협회이사, 동아미술제운영위원 등을 하고 있다.

저서로는 『예술가로 산다는 것』(2001), 『식물성의 사유』(2003), 『나는 붓을 던져도 그림이 된다』(2005), 『미술전시장 가는 날』(2005), 『민병헌』(2005), 『가족을 그리다』(2009), 『얼굴이 말하다』(2010), 『예술가의 작업실』(2012), 『수집 미학』(2012) 등이 있고, 공저로는 『가족의 빅뱅』(2009), 『우리시대의 미를 논하다』(2009), 『나혜석, 한국근대사를 거닐다』(2011), 『월전 장우성 시서화 연구』(2012) 등이 있다. 논문으로는 <식민지시대 사회주의미술운동연구>(1992), <1930년대 경성의 도시풍경과 미술>(2002), <박정희시대의 문화와 미술>(2005), <산수화에 반영된 자연관과 집의 의미>(2010), <김환기의 백자항아리 그림과 문장지의 상고주의>(2010), <한국현대동양화에서의 그림과 문자의 관계>(2010) <한국 현대미술 속에 재현된 노인이미지>(2011) 등이 있다. 현재 경기대학교 예술학과 교수로 있으며 미술평론가로 일하고 있다..
 
 
"마로니에북스 : 한국의 미술" 시리즈 도서는 총 9권 입니다.
- 이야기 한국미술사 : 주먹도끼부터 스마트폰까지
- 조선 시대 회화 : 오늘 만나는 우리 옛 그림
- 옛그림 인문학 : 오늘, 우리를 위한 동양사상의 지혜
- 시를 담은 그림, 그림이 된 시: 조선 시대 시의도
- 단색화, 미학을 말하다
- 옛 화가들은 우리땅을 어떻게 그렸나
- 사람을 사랑한 시대의 예술, 조선 후기 초상화
- 테마로 보는 한국 현대미술 | Korean Contemporary Art
- 한국미술, 전쟁을 그리다 : 화가들이 기록한 6.25
 
회사소개 오시는길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사이트맵 도움말